가요차트
방송현황 검색
매체별 차트
지역별 차트
작품자 차트

엔터테인먼트

WORLD NEWS

마돈나 \"내 땅에서 제발 나가 주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스타앤스타 작성일04-05-06 09:09 조회31,766회 댓글0건

본문

팝스타 마돈나와 영화감독 기 리치 부부가 산책을 즐기는 영국 시골 마을 주민들과 `전쟁\'을 선포했다.

마돈나 부부는 5일 잉글랜드 남부 윌트셔주 인근 휴양지에 소유한 대저택 `애시쿰 하우스\'에 딸린 1천200에이커(약 140만평)의 사유지 중 100에이커(약 12만2천평)에 주민들의 산책을 허용한 당국의 결정에 반발,번복을 요청하는 행정심판을 청구했다.

마돈나 부부는 2001년 900만파운드(약 189억원)를 주고 이 저택과 부속 사유지를 매입했으나 최근 `산책할 권리\'를 인정하는 새로운 부동산 관련 법률이 통과되면서 사유지 일부가 일반에 공개됐다.

마돈나 부부의 변호인은 이날 열린 첫 청문회에서 부동산의 일부가 공개됨에 따라 마돈나 부부가 파파라치, 스토커 등의 주목을 받게 된 것은 물론 산책 나온 주민들에게 사생활이 침해될 위험에 노출됐다며 결정을 번복해 줄 것을 요구했다.

변호인들은 또 마돈나 부부가 문제의 부동산을 매입한 이래 주기적으로 저공비행하는 비행기에 시달려왔으며 절도범들의 침입을 당한 적도 있다며 저택 부속 사유지를 일반인 출입금지 구역으로 유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사유지 공개를 결정한 주무 관청인 `농촌지방청\'(Country Agency)은 \" 저택에 딸린 광대한 사유지 중 일부를 산책을 원하는 주민들에게 공개하는 것이 정당하다고 확신한다\"며 \"부유하고 유명한 인사의 땅이라고 해서 예외를 둘 수는 없다\"고 반발하고 있다.

여기에 14만명의 회원을 가진 강력한 로비단체인 `산책인 동호회\'(Ramblers Association)도 사유지 일부 공개가 당연하다며 압력을 행사하고 있어 심판 결과는 예측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당국은 마돈나 부부의 변호인, 산책인 동호회 대표 등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참석하는 현장 답사 등을 거친 뒤 최종 판결을 내릴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페이스

트로트 신동 홍잠언, 취입 가수로 데뷔

윤예진이 부른 '가슴으로 웁니다'의 매력

가수 미녀와야수 처음처럼, 사랑의 동반자 대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