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차트
방송현황 검색
매체별 차트
지역별 차트
작품자 차트

스타뮤직

스타뮤직_STAR

50년 전통의 그룹 딕훼밀리 이끄는 조태복

페이지 정보

작성자 케이아이 작성일22-05-02 13:59 조회33,037회 댓글0건

본문

eca523a2636c3c1a612d7bb3302a24ae_1651467
 

50년 전통의 그룹 딕훼밀리 이끄는 조태복

신곡 헬로 굿바이로 인기

미국의 포크 록 그룹 이글스가 1976년 명곡 호텔 캘리포니아를 히트시킬 당시 국내 가요계에는 딕 훼밀리라는 유명 록 그룹이 있었다. 이들은 1974년 불후의 명곡 나는 못난이’ ‘우리 또 만나요’ ‘흰구름 먹구름등을 히트시키며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다.

 

이 한국과 미국 두 나라 록 그룹의 공통점은 리드 보컬을 맡은 뮤지션이 드러머였다는 사실이다. ‘호텔 캘리포니아에서 리드 보컬을 맡은 이가 드러머 돈 헨리였고, ‘나는 못난이우리 또 만나요에서 리드 보컬을 맡은 이가 지금은 고인이 된 드러머 서성원이었다.

 

수많은 멤버 교체를 거쳐 헬로 굿바이를 히트시키며 지금도 원기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조태복의 딕 훼밀리에서 리드 보컬을 맡은 이 역시 드러머 조태복이다.

 

인천에서 태어나 성장한 조태복은 초등학교 때 밴드부에서 작은북을 연주하면서 평생 북을 연주하는 드러머가 되었다. 중학교 밴드부를 거쳐 동인천고교에 진학한 다음에는 허수아비라는 밴드를 조직할 정도였다.

 

허수아비의 드러머로 인천 자유극장의 무대에 올라 벤처스의 경음악을 비롯해 CCR과 그랜드펑크 레일로드의 히트곡들을 연주하곤 했다. 학교를 마치고 사회에 나오면서 그룹 양키스를 시작으로 유상봉과 템페스트의 멤버로 활동을 펼쳤다.

 

 

오는 7월 포천에서 공연 예정

조태복은 1983년 재결성된 딕 훼밀리의 멤버가 되었다. 19727인의 멤버로 결성된 딕 훼밀리는 19802집을 내고 팀이 해체되었고, 그룹의 리더 서성원은 미국으로 이민을 갔다가 20204월 코로나19로 별세했다.

 

조태복은 새로 결성된 딕 훼밀리에서 오래 활동하지 못하고 조영남, 조용필, 나훈아 등의 밤무대 밴드 뮤지션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2007년에는 미스타 서울’(박건호 작사/김영광 작곡), ‘인사동’, ‘뤼브롱 연가등이 담긴 솔로 앨범을 내놓기도 했다.

 

조태복은 2015년 딕 훼밀리를 다시 조직하고 이듬해 3집을 발표했다. 조태복의 강렬하고 시원스런 가창력이 돋보이는 헬로 굿바이’(추가열 작사/작곡)를 비롯해 사랑여행’(정찬우 작사/백강민 작곡) 등이 수록된 앨범이다.

 

새로 조직된 멤버들은 조태복을 비롯해 베이스 조영길, 기타 박형건, 올갠 최이안, 키보드 김창수, 드럼 김경원의 6명으로, 2018년 딕 훼밀리 4집을 냈다. 이들은 오는 7월 중순쯤 포천 반월아트홀에서 공연을 연다는 계획아래 연습을 하고 있다.

 

2007년부터 1주일에 1회 미국 캘리포니아 세인트미션대학 록밴드의 교수로 온라인강의로 드럼을 가르치고 있다. 경기도 포천시에서 그룹 반과 개인 반을 나눠 가르치기도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WEEKLY ARTIST

'정인 걸'을 부른 정인걸의 가수 데뷔기

'어서 오세요' 부른 정명빈의 유혹

김나경의 '몰랐다'가 애절해요